top of page
30th.jpg

양수경 30th 기념 앨범 '명작'

TRACK LIST

1. 돌아와요 부산항에

2. 옥경이

3. 애원

4. 보고 싶은 얼굴/민해경

5. 동백아가씨

6. 베사메무쵸 (한국어버전)

7. 바람 바람 바람

8. 가슴아프게

9. Q/조용필

10. 보고 싶은 얼굴/현미

11. 동백아가씨 (Inst.)

12. 애원 (Inst.)

13. 가슴아프게 (Inst.)

[30주년 기념 앨범의 의미]

노래를 30년간 했다는 것은 자랑할 만한 일은 못되지만 축복은 할 만하다.
건강상의 이유가 됐든 인기가 없어 본인이 그만 뒀든 남들은 돈을 내고 노래를 하는데 가수는 돈을 받으며 노래를 했으니 말이다. 그것도 30년씩이나…. 어찌됐든 그간의 세월을 노래 하나로 거친 인생의 풍파를 견뎌냈으니 가히 축복할 만하다 하겠다.

이번 30주년 기념앨범은 양수경의 가수 인생에 전환점이 될 듯 싶다. 지금까지의 히트곡들을 돈만 넣으면 무한 반복되는 자판기처럼 살 것인지 아니면 뮤지션의 험난한 길로 갈 것인지를 결정하는 갈림길에서 만들어진 앨범이기 때문이다. 이름은 30주년 기념 앨범이지만 실은 그녀의 절박한 인생의 노래이다.

프로듀서 하광훈은 이번 음반을 기획하며 세계적 추세인 ‘라운지 음악’ 을 만들고자 노력했다 한다. 뭔가 채워지지 않고 비워져 있는 사운드 음악이 틀어져 있어도 시끄럽거나 주변의 환경을 방해하지 않는 음악 내가 잘 났다고 뽐내지 않는 음악 세월이 지나도 촌스러워지지 않는 오히려 세월이 지날수록 오히려 빈티지해져서 더 멋스러워지는 “노래는 누가 더 잘하고 못하고가 없죠, 단지 자기만의 표현 방법으로 얘기하는 거지요.” “그래서 내 생각이 제일 중요해요. 나에게 집중해야 합니다.”

몇 십년이 지났어도 촌스럽거나 사운드가 빈약하게 느껴지지 않는 명곡들 만을 골라서 지금의 세상에 맞는 편곡과 양수경의 목소리로 재 탄생되어진 ‘명작’

이제 양수경 30주년 기념 앨범 명작 음반의 명곡들을 편안하게 즐겨 보자.

bottom of page